> 열린 캠퍼스 > 국민NEW&HOT > 뉴스플러스   RSS

국민대, 교무위원 대상 IoT 2차 교육 진행 "간단한 게임 프로그램 직접 제작"

지난 9일 본교 본부관 대회의실에서 각 단과대학 학장 및 대학본부 처장단 등 교무위원들을 대상으로 IoT 2차 교육을 진행하였다. 앞서 국민대학교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여 대학의 역할이 증대됨에 따라, 대학교육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는 선도대학으로 발돋움하고자 지난 7일 국내 대학 최초로 교무위원 대상 첫 IoT 교육을 진행하여 대내·외적으로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오늘 2차 교육에서는 1차 교육에서 학습한 내용을 바탕으로 본격적인 피지컬 컴퓨팅 실습이 진행되었다. 교무위원들은 모션 센서를 활용하여 보드의 전후좌우 기울임을 읽은 뒤 그에 따라 캐릭터를 움직여 사방에서 날아오는 불덩이를 피하는 게임 만들어보기와 소리 센서를 활용하여 박수를 치거나 소리가 나면 방의 불을 켜거나, 끄고 슬라이드를 움직여 조도를 바꾸는 프로그램을 직접 제작하였다. 

교육에 참여한 김택주 법과대학 학장은 “인문계 전공자들은 이러한 SW프로그램을 접할 기회가 많지 않다” 며 “이번 교육이 그간 접해보지 못한 다른 분야에 대해 알아볼 수 있는 좋은 경험이 되었으며,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해 나갈 우리 대학이 가져야할 비젼을 함께 공유함으로써 직·간접적으로 학교의 발전에 기여했으면 하는 바램”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선경 종합예술대학원장도 “평소에 익숙하지 않은 SW분야를 접하게 되어 다소 생소했지만, 즐겁고 색다른 경험이었다”며 “예술분야와 과학·기술분야가 결합한다면 창의적이고 다채로운 성과물이 창출될 것”이라고 말했다.

Relation Tag
목록 출력 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