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열린 캠퍼스 > 국민NEW&HOT > 뉴스플러스   RSS

국민대 예술대학 20주년 기념 무용 공연 열어 재능 기부 공연 통해 지역 사회와 상생 앞장선다

카테고리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가 문화예술 재능 공연을 통해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추구하고 있다. 국민대 예술대학 무용전공 교수·학생들이 지난 11월 22일(목)에서 23일(금)까지 2일간 국민대 예술관 대극장에서 「2018 Kookmin Dance Festival」을 열었다. 

이 날 공연은 예술대학 20주년·무용전공 19주년을 맞이하여 교내 구성원들을 비롯하여 인근 지역 주민들과 양질의 문화예술 컨텐츠를 향유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발레, 한국무용, 현대무용 세 장르를 모두 즐길 수 있는 형태로 마련했다.   

한국무용 「부채춤」 , 「신라의 기상」 , 「푸리」는 빠른 속도와 역동적인 동작을 통해 전통무용에 현대적인 감성을 입혔다는 평가를 받았다. 현대무용 「요즘 사람들」은 자극적인 맛과 언어, 행동 등 최근 사회를 둘러싼 강렬한 자극을 있는 그대로 드러내면서 현대인이 얼마나 더욱 강한 자극을 원하고 있는지에 대한 대답을 컨셉으로 공연을 기획했다.  

발레 「춘향」은 발레를 한국의 대표적인 문화상품으로 만들기 위해 국민대 예술대 교수진이 협업하여 창작한 작품이다. 한국문학 ‘춘향전’을 모티브로 지난 수백년간 우리 민족에게 지고지순한 사랑의 가치를 알려준 춘향과 몽룡의 애틋한 러브 스토리를 클래식 발레 안무 형식에 입힌 독특한 장르이다.

이번 공연을 기획한 무용전공 문영·이미영·강경모 교수는 “이번 공연은 발레, 한국무용, 현대무용 세 가지를 모두 아우를 수 있는 종합선물세트와 같은 형태”라며 “문화예술 분야에 강점이 있는 국민대의 우수한 컨텐츠를 인근 지역 사회 주민과 함께 나누고 상생하는 데 지속적으로 앞장 설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5건

순번 언론사 제목
1 이데일리 국민대 예술대학 20주년 기념 재능 기부 공연 열려
2 메트로신문 국민대 "재능 기부 공연으로 지역사회와 상생 앞장"
3 대학저널 국민대, 예술대학 20주년 기념 무용 공연
4 브릿지경제 국민대, 예술대학 20주년 기념 무용 공연…지역 주민 초청
5 베리타스알파 국민대 예술대학 20주년 기념 재능 기부 공연
6 이데일리 국민대 예술대학 20주년 기념 재능 기부 공연 열려
목록 출력 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