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열린 캠퍼스 > 국민NEW&HOT > 국민인!국민인!   RSS

영상디자인학과 동문 스튜디오 룸톤(ROOMTONE),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 전시

카테고리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 미디어파사드 <Depth of Circle>, Virtual Reality & Installation, 8min, 2017
 

영상디자인학과 동문 김동욱(10학번), 전진경(11학번)으로 구성된 미디어아티스트 팀 룸톤(ROOMTONE)이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의 아트 프로젝트 <Future Humanity-Our Shared Planet>에 참여, 전시 중이다.

룸톤은 그동안 다양한 미래 이슈를 실험적 VR 작품을 통해 제시해 왔다. 두 사람은 재학 시절 졸업작품으로 제작한 VR 게임이 우리대학의 캡스톤디자인경진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며 VR 연구개발에 더욱 집중하였으며, 이후 높은 전문성과 실험정신을 바탕으로 아트센터나비,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뉴욕독립영화제와 같은 국내외 유수 미디어아트갤러리와 영화제를 통해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이번 전시는 현대자동차가 세계적인 미디어 아트 기관 ‘아르스 일렉트로니카, Ars Electronica’와의 협업을 통해 <미래 인류-우리가 공유하는 행성, Future Humanity-Our Shared Planet>을 주제로 현대 모터스튜디오 베이징, 서울, 모스크바에서 동시 개막하는 아트프로젝트의 일환으로서, 미래의 모빌리티에 대한 현대자동차의 비전을 예술을 통해 제시하고 있어 그 의미가 크다.

룸톤은 이번 전시에서 모터스튜디오 중앙에 작품 <OS>, 건물 전면 미디어파사드에 <Depth of Circle> 총 2점의 VR 신작을 선보인다. 관람객은 이 두 작품을 통해 미래 사회의 모빌리티를 초현실적인 가상현실을 통해 공감각적으로 경험할 수 있다. 전시는 2019년 2월 28일까지 현대모터스튜디오 서울에서 열린다.
 


<OS>, Virtual Reality & Installation, 5min, 2018
 


<OS>, Virtual Reality & Installation, 5min, 2018
 


<OS>의 한 장면
 

<전시정보>
https://www.hyundai.com/kr/ko/brand/motorstudio/seoul/display/art-project/future-humanity-our-shared-planet.html
 

관련기사 1건
순번 언론사 제 목
1 매일경제 현대차, 한·중·러 잇는 문화예술 프로젝트 개막
목록 출력 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