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열린 캠퍼스 > 국민NEW&HOT > 뉴스플러스   RSS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

카테고리

「KIMES 2019」에서 시제품 선보여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 일주기ICT연구센터(센터장 김대환)가 일주기 리듬 파괴로 인한 부작용과 질병들을 치료할 수 있는 스마트 안경을 개발했다. 이 스마트 안경은 지난 3월 14일(목)부터 17일(일)까지 나흘간 코엑스에서 열린 국내 최대 의료기기 전시회인 「KIMES 2019」에 전시됐다. 'Meet the Future'(미래를 만나다)‘ 라는 주제로 열린 「KIMES 2019」에서는 전 세계 36개국 1403개사(국내업체 695개사)가 다양한 기능을 갖춘 의료기기를 선보였다.

인간의 생체는 일정한 리듬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낮에 활동하고 밤에는 잠드는 약 24시간 주기의 일주기 리듬(circadian rhythm)을 유지하는 것이 건강상 중요하다. 그러나 텔레비전·컴퓨터·핸드폰 등의 사용으로 일상생활 속에서 과도한 빛에 지속적으로 노출될 경우 일주기 리듬이 교란된다. 이는 불면증, 우울증뿐만 아니라 당뇨병·심장질환·유방암 등의 심각한 질병과 노화를 촉진하는 원인이 된다. 일주기 리듬에 대한 관심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이기에, 국민대의 기술 개발은 국내외 학계와 의료계의 큰 주목을 받고 있다.

국민대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의 공학분야 선도연구센터(ERC) 사업 대상 대학으로 선정되어 일주기ICT연구센터를 설립했다. 국민대 일주기ICT연구센터는 오는 2022년까지 7년간 132억원의 지원받으며 사람이 느끼는 일주기 조도(照度)와 생체신호를 실시간으로 측정한 후 이를 바탕으로 신체의 멜라토닌 분비량을 조절하고 생체리듬을 정상화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다.

이러한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일주기 리듬의 진단과 강화가 모두 가능한 스마트 안경을 개발했다. 흡수하고 있는 빛을 일주기 조도로 측정하고 스마트 안경에 부착된 심부체온계와 연동하여 일주기 리듬을 진단한다. 일주기 리듬이 교란된 경우엔 스마트 안경에서 450~480nm의 LED 빛이 사용자의 안구에 들어와 일주기 리듬을 정상화 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폰 앱을 활용하여 주변 환경변수를 고려할 수도 있다. 특히 이번 제품의 개발은 연구센터 소속 학생연구단(지도교수 모현선)의 학제간 융합연구를 통해 이루어낸 결과라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연구를 담당하고 있는 국민대 김대정·모현선 교수는 "센터의 목표는 기술 연구를 넘어 시장성·사업성이 높은 제품의 개발을 통해 국민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며 "이번에 센터에서 개발한 시제품이 상용화 될 수 있도록 심도있는 연구를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16건

순번 언론사 제목
1 매일일보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
2 매일경제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
3 조선에듀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 'KIMES 2019'에서 선보여
4 브릿지경제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KIMES 2019에서 시제품 선보여
5 베리타스알파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
6 전자신문 국민대 일주기ICT연구센터, 생체리듬 교란 치료 '스마트 안경' 개발
7 연합뉴스 빛노출로 교란된 신체리듬 강화…국내 연구진, 스마트안경 개발
8 디지털타임스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
9 브릿지경제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KIMES 2019’서 시제품 선봬
10 뉴시스 [소식]국민대, 일주기 리듬 진단·강화 안경 개발
11 한국대학신문 국민대, 일주기 리듬(circadian rhythm) 강화용 안경 선보여
12 머니투데이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
13 대학저널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
14 이데일리 국민대, 생체리듬 파괴 예방 '스마트 안경' 개발
15 헤럴드경제 [지금 대학가] 국민대, 일주기 리듬 강화용 안경 개발
16 전자신문 국민대 일주기ICT연구센터, 생체리듬 교란 치료 '스마트 안경' 개발
Relation Tag
목록 출력 스크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