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도전하는 국민*인

KMU 소식

고등교육의 새로운 표준을 제시하는 대학

뉴스플러스

한국 최초의 디자인 대학, 국민대 조형대학 제17회 조형전 열어

날짜 2022.11.15 조회수 198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 조형대학이 11월 10일(목)부터 11월 19일(토)까지 제17회 조형전을 연다. 한국 최초의 디자인대학으로 출범한 국민대 조형대학은, 디자인 분야에서 세계 3대 디자인 공모전(IF, IDEA, Red-dot)을 모두 석권하는 등 국내 뿐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그 가능성을 높게 평가받고 있다. 


공업, 시각, 금속공예, 도자공예, 의상, 공간, 자동차·운송, 영상디자인, AI디자인 조형대학 9개 전공은 개최 기간 동안 국민대 본부관을 비롯하여 조형관, 형설관, 북악관, 국제관 등 교내 곳곳에 특색이 담긴 조형물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조형전의 주제는 ≪MetaDEx : Metaverse, Design & Experiment≫로, 시대적 화두로 떠오른 Metaverse를 디자인적인 언어로 심층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기획됐다. 각 전공 학생들은 창의적 사고와 선진적 실험을 통해 메타버스에 대한 크고 작은 생각들을 작품에 담아냈다. 미래 가상 세계 속 나의 모습, 일상 생활이 가능한 가상 세계와 현실 세계의 융합 등 시공간을 뛰어넘는 미래 인류의 모습을 상상해 볼 수 있다.


한편, 국민대 조형대학은 지난 40여년간 ‘인간, 자연, 미래를 위한 디자인’ 이라는 교육이념과 ‘전문성, 학제적 지식, 윤리 의식을 갖춘 디자이너 양성’을 교육목표로 우리나라 디자인 교육을 선도해 오고 있다. 특히 현대 사회가 필요로 하는 실용적인 디자인에 대한 교수진과 학생들의 선구안이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조형전에 참여한 국민대 임홍재 총장은 “조형대학은 국내를 넘어 세계 무대에서 활약하는 인재들이 계속 배출되는 국민대의 핵심 경쟁력”이라며 “유수의 대기업에 동문 분들이 임원으로 활약하고 있는 등 앞으로 조형대학의 미래가 더욱 기대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