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도전하는 국민*인

KMU 소식

고등교육의 새로운 표준을 제시하는 대학

국민인!국민인!!

KAMA 학술상 첫 수상자에 양지현 국민대 교수 / 양지현(미래모빌리티학과) 교수

날짜 2022.11.18 조회수 212

자동차 산업 경쟁력 강화 공헌…IJAT 게재 논문 우수
고령자 등 특성 고려 자율주행 기술 설계 방법론 구축

 

 

김주홍(왼쪽) KAMA 위원장, 수상자 양지현 국민대 교수 [KAMA 제공]

 


[헤럴드경제=원호연 기자]양지현 국민대학교 교수가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 학술상 첫 수상자의 영예를 안았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는 올해 처음으로 KAMA 학술상을 제정하여 17일 제주신화월드 랜딩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한국자동차공학회 2022 추계학술대회’에서 시상을 진행했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는 자동차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자동차 공학에 관한 학술과 전문 기술, 나아가 자동차 산업 발전에 공헌한 인사를 발굴하여 KAMA 학술상을 수여했다.


올해 KAMA학술상을 수상한 양지현 교수는 자동차 공학 전물 국제학술지인 IJAT에 게재된 논문 중 피인용수와 논문의 독창성 및 학술성을 고려해 본 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양지현 교수는 IJAT 게재논문 「In-Vehicle Technology for Self-Driving Cars: Advantages and Challenges for Aging Drivers (Vol.15, No.2, 2014년 4월호 게재)」을 통해 고령자 등 교통약자의 특성을 고려한 자율주행 기술의 구체적인 설계 방법론 구축에 기여한 바를 인정받았다.


강남훈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회장은 “다가올 미래 모빌리티 산업의 고도화를 대비하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금년부터 시상을 진행하였으며 앞으로도 국내 자동차 산업의 발전에 대한 기여를 꾸준히 이어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 이 기사는 '뉴스콘텐츠 저작권 계약'으로 저작권을 확보하여 게재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