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도전하는 국민*인

KMU 소식

고등교육의 새로운 표준을 제시하는 대학

국민인!국민인!!

국민대 ‘K-Ing’,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AI보안 분야 '1위' / 컴퓨터공학과 정보보호연구실 & 소프트웨어학부 정보보호동아리 학생들

날짜 2020.12.18 조회수 274

 

국민대 소프트웨어융합대학 학생들이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AI보안 분야에서 1위를 차지했다. (사진=국민대 제공)

 

[한국대학신문 이원지 기자]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는 일반대학원 컴퓨터공학과 정보보호연구실과 소프트웨어학부 정보보호동아리 디알파가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20’에 팀명 ‘K-Ing’로 출전해 AI보안-악성코드탐지 분야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제24회 해킹방지워크샵 및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20 ’성과 공유회는 3일 온라인으로 개최됐고, 이날 K-Ing팀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과 300만원을 상금으로 받았다. 

 

국내 최대 규모의 사이버 보안 경연대회인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2020’은 △AI 보안 △빅데이터 △취약점 발굴 △개인정보비식별 등 모두 4개 분야·10개 트랙으로 운영된다. 9월 15일부터 11월 27일까지 2달여 동안 보안 전문가, 관련 종사자, 학생 등 모두 256개 팀, 1371명이 참가해 실력을 겨뤘다.

 

국민대 정보보호연구실은 산업 환경에서 수집된 보안 빅데이터를 다양한 인공지능 기술을 이용해 분석하는 AI기반의 보안빅데이터 기술을 연구·개발하고 있다.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대회에는 2017년부터 참가해 올해까지 4년 연속 수상했다.

 

관련기사 1건

순번 언론사 제 목
1 베리타스알파 국민대 학생들 K-사이버 시큐리티 챌린지 AI보안 분야 수상